경기전기교육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기소식

> 커뮤니티 > 전기소식



[전기신문]서울시, 2029년까지 가공 배전선로 329km 지중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9-05-29 13:36:48 조회103회

본문

서울시, 2029년까지 가공 배전선로 329km 지중화

한전 등과 협의해 1조2008억원 투입

 

서울시가 2029년까지 가공배전선로 329km 구간을 지중화 한다.
계획대로 지중화가 진행되면 현재 59.16%('18.12. 기준)인 서울시 전체 지중화율은 3.16%p가 증가해 2029년 67.2%(재개발‧재건축 지중화분 4.9% 포함)까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시는 서울 전역의 가공배전선로를 대상으로 지중화사업 우선 추진 대상지와 중장기 추진계획을 담은 ‘서울시 가공배전선로 지중화사업 기본계획’ 을 마련, 지속적인 지중화 추진계획을 수립한 상태다. 이는 전주와 전선류를 땅에 묻거나 설치하는 ‘지중화(地中化)’ 사업에 대한 서울시 차원의 최초의 종합계획이다.
전체 사업비는 1조 2008억원이 들 것으로 예상된다. 이중 서울시 예산은 3000억원 가량된다.
지중화는 자치구가 요청하면 한전(전기사업법 및 가공배전선로의 지중이설사업 운영기준에 의거한 전기사업자)이 평가‧승인하고, 서울시는 지중화에 투입되는 비용의 25%(시:구:한전 25:25:50 비율 분담)를 자치구에 보조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서울시가 2029년까지 가공배전선로 329km 구간을 지중화 한다.
계획대로 지중화가 진행되면 현재 59.16%('18.12. 기준)인 서울시 전체 지중화율은 3.16%p가 증가해 2029년 67.2%(재개발‧재건축 지중화분 4.9% 포함)까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시는 서울 전역의 가공배전선로를 대상으로 지중화사업 우선 추진 대상지와 중장기 추진계획을 담은 ‘서울시 가공배전선로 지중화사업 기본계획’ 을 마련, 지속적인 지중화 추진계획을 수립한 상태다. 이는 전주와 전선류를 땅에 묻거나 설치하는 ‘지중화(地中化)’ 사업에 대한 서울시 차원의 최초의 종합계획이다.
전체 사업비는 1조 2008억원이 들 것으로 예상된다. 이중 서울시 예산은 3000억원 가량된다.
지중화는 자치구가 요청하면 한전(전기사업법 및 가공배전선로의 지중이설사업 운영기준에 의거한 전기사업자)이 평가‧승인하고, 서울시는 지중화에 투입되는 비용의 25%(시:구:한전 25:25:50 비율 분담)를 자치구에 보조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계획대로 추진되면 4차로 이상 주요도로를 기준으로 지중화율은 94.16%(현재 86.1%)까지 증가한다.
서울시는 런던, 파리, 싱가포르 100%, 도쿄 86% 등 세계 대도시들과 견줄 수 있는 수준으로 지중화율을 끌어올려 보행중심 도시공간을 조성한다는 목표다. 지중화 사업이 대부분 신규 개발지에서 이뤄지다 보니 상대적으로 개발이 덜 이뤄진 강북지역의 지중화율이 더 낮는 등 지역간 편차가 크다.
25개 자치구 중 지중화율이 가장 높은 중구(87.37%)와 가장 낮은 강북구(31.37%)는 56%p 차이를 보이고 있다.
서울시는 서울 전역 4차로 이상 주요도로(1049개소/945km)를 후보군으로 잡아, 지역균형, 보행환경 개선, 도심경관, 지역경제 활성화 등을 고려해 간선도로별 지중화사업 우선순위를 선정했다.
2024년까지의 단기 목표로 약 164km를, 2025년~2029년 중기 목표로 추가 164km를 지중화해 총 329km를 체계적으로 지중화할 계획이다.
특히 자치구별 지중화율을 기준으로 지중화율이 낮은 순으로 가중치를 부여해 지역 간 균형을 고려하고, 역세권·관광특구지역·특성화 거리 같이 유동인구가 많아 통행이 불편한 구간, 시민 안전을 위협하는 구간 등을 우선 정비할 계획이다. 다만 사업비용을 시, 구, 한전이 분담하고, 한전은 한정된 예산으로 전국 단위 사업을 시행하기 때문에 서울시가 편성한 예산에 꼭 맞춰 사업을 추진하는데 어려움이 있는 만큼, 한전과 긴밀한 협력관계 아래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한 제도개선도 병행할 예정이다.
고홍석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현재 보도구간에 설치되어 있는 가공배전선로의 지중화로 시민들의 보행안전 확보 및 도시미관 개선효과를 기대하며, 시민들의 불편요소가 해소될 수 있도록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상단으로

경기도 여주시 세종로 317( 교동 45-13) | 대표전화 031-886-6666 | 팩스 031-886-4500 | gyung8866@naver.com
사업자동록번호 : 659-81-00460 대표 : 김만회

Copyright © g7.or.kr.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